블로그 이미지
지식소통가로 당신의 브랜드가 세상과 소통할 수 있도록 코칭하여 세상을 움직이는 영향력의 중심에 함께 하고 싶습니다.@selmabest yeonsim.cho@gmail.com Selma


[조연심의 소통칼럼] 남인숙 작가의 사실,내성적인 사람입니다 출간기념회 다녀왔어요. @홍대 다리소극장


2019년 6월 12일 저녁 7시 30분 홍대 다리소극장에서 

베스트셀러 작가 남인숙의 신간 [사실, 내성적인 사람입니다] 출간기념회가 열렸다. 


이날 진행은 책읽어주는라디오  #파블로를읽어요​ 김아진 아나운서가 맡았다. 

조곤조곤하고 명쾌한 보이스로 참석한 사람들의 심금을 울렸던 김아진 아나운서의 진행이 돋보인 시간이었다. 


[여자의 모든 인생은 20대에 결정된다] , [남자의 모든 인생은 20대에 결정된다], [나는 아직 내게 끌린다], 

[인생을 배우는 결혼 수업], [여자의 모든 인생은 자존감에서 시작된다] 등 국내외 380만 독자에게 사랑받는 작가 남인숙! 

그녀의 신간 [사실, 내성적인 사람입니다]를 나는 출간 전 예약판매로 만나볼 수 있었다. 




그리고 얼마 전 경력환승을 위한 IBM 엄마변신 프로젝트에서 마인드 멘토로 함께 했던 남인숙 작가. 

<사실 내성적인 토크쇼>를 통해 많은 여성들에게 힘이 되어주는 그녀를 만날 수 있었다. 



이번 출간기념회를 준비하면서 그녀에게도 많은 변화가 있었다. 


남인숙 작가 팬카페가 오픈되었고, 

유튜브 채널 남인숙 TV를 통해 작가 인터뷰 영상이 공개되기도 했다. 






그리고 6월 12일 드디어 그녀를 직접 만날 수 있는 출간기념회가 열렸다. 

다리소극장 객석을 가득 메운 그녀의 팬들 덕분에 내성적인 사람들이 결코 소극적이거나 비활동적일 거라는 편견에서 벗어날 수 있었다. 

함께 한 소극적인 사람들은 온 맘을 다해 행사에 참여해 주었고, 반응을 보였고, 감동을 주고 받았다. 


사실, 내성적인 사람들을 위한 단체사진 컷 (고양이 부채뒤에 내가 있어요..)

사회성 버튼을 누르면 얼마든지 우리도 당당해진답니다.

김아진 아나운서는 자신의 경험치까지 동원해 남인숙 작가와의 토크쇼를 감동으로 이끌어냈고, 역시 프로답게 남인숙 작가는 어떤 질문에도 여유있게 해답을 내줌으로써 내성적인 사람들의 성공적인 모델로 자리매김할 수 있었다. 

북OST를 부른 #실버라이닝의 기타리스트이자 보컬 #김은총 님이 평소 내성적이지 않았는데 오늘 만큼은 최대한의 내성적인 보이스와 음악으로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박세인씨가 부른 버전도 있으니 꼭 들어보시길... 저절로 차분해지는 기분은 진짜 기분탓일까.. 아님 내가 진짜 내성적이라 공감이 되는 걸까.. ㅎㅎ


모든 일정이 끝나고 번호표까지 받으며 저자 사인 받고 인증샷으로 마무리했다. 역시 핑크핑크가 잘 어울리는 미소가 아름다운 남인숙 작가님... 저도 사실, 내성적인 사람 맞는 거 같아요... ㅋㅋ 


편안하고 매력적인 보이스로 멋진 진행을 보여준 김아진 아나운서

사실, 내성적인 사람들만 쓰라는 고양이 부채 ... 선물로 받았어요.

사회성 버튼을 누르면 얼마든지 하고 싶은 일을 할 수 있을 것 같은 기분이 들어요.. 이것도 선물이에요.

조연심이 남인숙의 [사실, 내성적인 사람입니다] 출간기념회에 함께 했다는 인증샷

엠유 조연심과 엄마의 놀이터 이경희 대표님

여성청결티슈 #퍼펙트와이 를 통크게 후원하신 #휴먼허브글로벌 #김정은 대표님과도 한 컷

북OST를 부른 #실버라이닝의 #김은총

이것이 바로 여성청결티슈 #퍼펙트와이 #Perfect Y 뉴 에디션 

일러스트레이터 이민혜 작가의 작품이 돋보이는 디자인이지요.. 

남인숙 작가의 신간 [사실, 내성적인 사람입니다] 일러스트와 언뜻 비슷한 이미지기도 하지요... 

후원해주신 #휴먼허브글로벌 #김정은 대표님 감사합니다. 




멋진 행사 기획한 친절한 세인씨의 #박세인 수고 많으셨습니다. 

남인숙 작가의 공감에세이 [사실, 내성적인 사람입니다] 북콘서트 현장... 이렇게 멋졌답니다. 


사실, 내성적인 사람입니다
국내도서
저자 : 남인숙
출판 : 21세기북스(북이십일) 2019.04.30
상세보기


Trackback (0) :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