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연/개인브랜드

[웅진씽크빅 영남본부 시상식] 2014.1.7 "자존감을 높이는 개인브랜드 구축법" -지식소통 조연심 @대구 수성구 청소년수련관

[웅진씽크빅 영남본부 시상식] 2014.1.7 

지식소통 조연심의 "자존감을 높이는 개인브랜드 구축법" 특강  @대구 수성구 청소년수련관


웅진씽크빅 교사, 팀장, 지국장 200여 명 대상의 개인브랜드 특강을 하고 왔다. 

작년에 이어 전국적으로 본부행사에 강연을 하고 있다. 

아마도 브랜드 전문가라는 특성보다는 ybm 시사주니어 학습지 교사와 지국장 경험을 가진 강사라 더 인기가 있는 듯 하다. 


"동병상련, 이심전심이랄까?"



"우리는 아이들의 10년 후 미래를 생각하는 웅진씽크빅 선생님입니다. 또또사랑"


오늘도 이른 새벽부터 간만에 KTX를 타고 동대구로 이동했다. 2시간도 안 걸리는 거리를 며칠 전에는 4시간 이상을 달려 지나갔었다. 인순이 쌤의 강력한 추천으로 편리한 철도를 이용하면서 참 잘했다 싶었다. 부족했던 잠을 보충할 수 있었으니까... 


읽으려고 준비했던 더글라스 케네디의 [파이브 데이즈]는 그냥 표지만 본 셈... 결국 돌아오는 차안에서 읽었다. 






웅진씽크빅 영남본부 시상식과 특강이 있는 날이라 대구 전 지역에 있는 우수교사들과 팀장, 지국장들이 한 자리에 모여 시상을 축하하고 있었다. 

언제나 시상을 하는 시간을 즐겁고 흥겹다.. 
모두 축하해주고 축하받고 하는 자리를 보니 얼마전 끝난 연말시상식이 떠오를 정도다. 









시상식이 끝나고 바로 이어진 특강... 


내가 어떻게 학습지 교사를 하고 승진을 해서 지국장, 국장이 되었는지, 그 회사에서 얼마나 높은 연봉과 보너스를 받았었는지를 들려주었다. 그랬던 내가 한 순간 기분대로 행동하다가 결국 누구도 나를 책임지지 않는 사회로 나오게 되었는지도... 


그리고 회사생활보다 더 치열하고 냉혹한 사회에서 '조연심'이라는 이름으로 살 수 있었는지를 [여자의 자존감]에 나오는 브랜드 공식으로 들려주었다. 


"유명해지는 게 아니라 내 꿈을 이루는 게 바로 브랜드다." 


나처럼 강사가 되고 싶다는 분들이 유독 많았던 본부... 그것을 위해 이번 달 자신의 목표한 것을 반드시 지키겠다는 다짐을 들려주기도 했다. 


후기를 들려주셨던 두 분에게 [여자, 아름다움을 넘어 세상의 중심에 서라],[나는 브랜드다]를 선물로 드렸다. 


1시간 30분 동안 한눈 팔지 않고 적고, 반응해주고, 박수쳐주며 들어준 웅진씽크빅 영남본부 식구들에게 감사를 드린다. 

원래 강의하는 사람은 청중 반응에 무지 민감한 법이기에 좋은 청중이 좋은 강연을 만들 수 있음을 또한번 깨닫는다. 





황금이 본부장님 이하 초대해주신 웅진씽크빅 관계자분들께도 감사드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