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 산토리니가 달라졌어요. 쉐프의 변신과 달라진 입구


2015년 4월 24일 금요일, 춘천 산토리니에 다녀왔다. 

입구에 서 있는 한만재 쉐프의 배너사진이 산토리니에 들어오는 사람들을 반가이 맞이했다. 

산토리니의 맛을 책임지는 남자, 한만재


왠지 산토리니에서 먹게 될 음식에 신뢰가 쌓이는 듯 하다. 








 

밝은 햇살을 받으며 산토리니 1층 카페에서 앞으로 진행될 산토리니의 이모저모를 논하다보니 어느새 해가 뉘옅뉘옅 지고 있었다. 산토리니는 어떤 풍광에서도 빛이 난다. 맑으면 맑은대로, 흐리면 흐린대로... 

난 비오는 날의 산토리니를 좋아한다. 창 넓은 카페 한 켠에서 기분좋은 음악을 들으며 커피 한 잔과 함께 책을 읽는 기분을 느껴보라 권하고 싶다. 


5월부터 산토리니에는 작가들과 함께 하는 문화공간이 펼쳐질 예정이다. 

첫번째 주인공은 DID 마인드의 송수용 대표다. 앞으로 어떤 작가들이 함께 할지 기대해보게 된다. 




큰지도보기

산토리니 / -

주소
강원 춘천시 동면 장학리 144-16번지
전화
033-242-3010
설명
그리스에 온듯한 느낌을 주는 하얀색의 2층 건물은 춘천의 자연과 함...


Trackback (0) : Comment (0)